'비어 있는 카페 사진'으로 카페를 소개해보세요!

편한 의자가 많이 있는 광명도서관 앞 카페 QUM

November 17, 2017
편한 의자가 많이 있는 광명도서관 앞 카페 QUM

광명도서관에서 버스정류장으로 나가는 길에 있는 카페 쿰(QUM)입니다. 제가 아는 '쿰'은 히브리어와 헬라어로 '일어나라'는 뜻인데, 여기도 그럴까요? (히브리어 원 의미는 명령에 가까워서, '순종하다'라는 뜻으로도 쓰인다고 합니다.) 광명도서관 외에도, 쿰카페 근처에는 초, 중, 고등학교가 ...
continue reading

  • ·
  • ·
  • 0 ·
  • 댓글 0 ·

안양천에서 5분 거리! 어썸 커피(Awesome Co...

November 01, 2017
안양천에서 5분 거리! 어썸 커피(Awesome Coffee)

현충근린공원 근처, 광명북고 삼거리에 새로 생긴 카페입니다. 사장님 이름이 사랑스러우세요. 이름이 사랑ㅎㅎ 전체적으로 화이트톤에 포인트컬러는 블루? 의자에 있는 쿠션은 진한 파랑색이에요. 사진에 있는 컵홀더는 청록색이지만... 컵홀더가 파랑이면 오히려 별로였을듯! 오늘은 콜드브루입니다. 아메리카노 마시러 ...
continue reading

  • ·
  • ·
  • 0 ·
  • 댓글 0 ·

파주 미메시스

October 13, 2017
파주 미메시스

출판사 열린책들에서 운영하는 카페입니다. 천장이 엄청 높아요. 한 오 미터? 그래서인지 여기 오면 마음이 착 가라앉는 느낌입니다.
continue reading

모든 자리가 특별하게 느껴지는 카페, 비포...

September 28, 2017
모든 자리가 특별하게 느껴지는 카페, 비포그레이

토정로3길에 새 카페가 생겨서 갔는데 화보 촬영 중이더군요. 그래서 이전부터 기웃거리기만 했던 beforegray에 들어왔습니다. 오늘은 아인슈페너를 마셨습니다. 드립커피도 기대가 되는 맛이네요! 세 번 정도 더 와 보고 카페소개 포스팅 예정입니다. 와이파이 비밀번호 안 물어보셔도 됩니다. 별도의 메모지 겸 명함에다...
continue reading

  • ·
  • ·
  • 0 ·
  • 댓글 0 ·

도쿄 우에노 카페 르누아르Renoir

September 02, 2017
도쿄 우에노 카페 르누아르Renoir

우에노 케이세이 역에서 가까운 카페입니다. 조용한 지하층인데다 아늑한 의자, 그리고 친절한 서비스까지 받다 보니 그저 감동... 카페 소개는 여기! http://beanzari.net/xe/cafeinfo/9986#0
continue reading

  • ·
  • ·
  • 1 ·
  • 댓글 0 ·

도쿄 진보초 '동경당서점 Paper Back Cafe'

September 01, 2017
도쿄 진보초 '동경당서점 Paper Back Cafe'

이제 막 오픈했습니다. 아직 손님은 저뿐이에요~
continue reading

  • ·
  • ·
  • 0 ·
  • 댓글 0 ·

도쿄 기치죠지 HATTIFNATT

August 31, 2017
도쿄 기치죠지 HATTIFNATT

가려던 카페가 문을 닫아서 지하철역 찾다 발견한 카페! 하티프나트는 무민에 나오는 생물 이름이래요.
continue reading

  • ·
  • ·
  • 0 ·
  • 댓글 0 ·

목욕탕에 들어온 기분이 드는 BOLD커피 지하실

July 27, 2017
목욕탕에 들어온 기분이 드는 BOLD커피 지하실

1층과 지하1층만 있는 신기한 느낌의 카페입니다. 여름에 시원하고 좋아요
continue reading

합정 스너그Snug - 오늘은 라떼입니다

July 25, 2017
합정 스너그Snug - 오늘은 라떼입니다

한 두 개 정도 더 먹어 보고 카페소개에 올릴 예정.. LCHF중이라 스너그 돌체라떼를 먹을 수가 없다!!ㅠㅠ
continue reading

  • ·
  • ·
  • 0 ·
  • 댓글 0 ·

합정 스너그Snug - 연한 아메리카노 좋아하...

July 19, 2017
합정 스너그Snug - 연한 아메리카노 좋아하시는 분?

합정역에 새로 생긴 카페에 들어왔습니다. 이름은 스너그(snug). 벌써 4개월이나 됐다는데 걸어서 15초 거리에 있는 전 왜 몰랐을까요... 아이스 아메리카노(4000)가 진하지 않고 부드러워서 제 입맛에 잘 맞았습니다. 작은 다크초콜릿 하나가 같이 나오네요!
continue reading